사실 나는 화장품에 그리 큰 돈을 들이지 않는 편이다.
과 선배, 동기들이 화장품 회사에 많이들 취직했고..그 사람들이 늘 하는 말...
"화장품..다 똑같으니까...원료 확인 철저히 하는 기업 제품 위주로만 써...수퍼마켓 화장품이건..백화점에 나오는 브랜드건 다 똑같아..."
그래서 예전부터 화장품의 드라마틱한 기능에 대해서는 크게 기대하는 편도 아니었고..누가 비싼 화장품 쓴다고...부러워보이는 적도 없었다. 요새는 이런 저런 시도 후에 내 피부에 맞는 걸로 정착해서 쓰고 있다. 거의 일년 가까이 이렇게 사용하는데 아직까지 바꾸고 싶은 마음이 들지 않으니, 거의 정착했다고 봐도 될 듯 하다.

나는 아침에 물로만 세안을 하고, 저녁 때만 순한 클렌징 폼을 이용해서 세안을 하는데..
바로 기초제품을 쓰지 않으면 당기고 건조해지는 피부이다. 언제부터 이렇게 건조해졌는지;;; 흑흑흑..
나이가 먹는다는 증거겠지..;;;

내가 쓰는 기초 제품을 잠시 보면...

1. 스킨 (피부결 정돈을 위해 화장솜에 묻혀 닦아내기 용으로 사용)

Neutrogena Alcohol-Free Toner

벌써 몇 통째 사용하고 있는 아주 순한 토너..
예전에 클리니끄 일명 '소주토너' 샀다가...
토너 사용 후에 눈이 따끔따끔...입도 벌릴 수 없을 만큼 피부가 당기고, 건조함이 악화되는 경험을 한지라...
절대 알콜이 들어있는 토너를 사용하면 안되겠다 싶었다.
그래서 선택한 아주 순한 토너...
구하기도 쉽고..가격도 매우 착해서 팍팍 써도 되는 제품..!
가격: 약 $7





2. 모이스쳐라이져

Dessert Essence - Jojoba oil

이 오일을 사용한 후...나는 로션을 완전히 끊었다.
작은 펌핑 용기에 덜어서 아침 저녁으로 딱 1~1.5 방울만 사용해도 좋은 이 호호바 오일... 손바닥에 떨어뜨린 뒤에 얼굴 전체에 얇게 펴발라준다. 단점은...2 방울 이상 넘어가면 얼굴에 기름이 번들번들;;;;;;
민감성 피부를 가진 남푠도 써보고 반한 제품이다.
임신 기간 중에는 살트임 방지용으로도 사용했었는데..아직까진 살이 튼 부분이 보이지 않는 걸 보면...괜찮았던 것도 같고....
역시 가격도 무지하게 착하고 딱 한두방울이면 되기 때문에 한병이면 (팍팍 써도) 거의 1년 가까이 사용하는 것 같다.
가격: 약 $7






3. Sunblock

Eau Thermale Avene Sunblock cream SPF 50

이건 드럭스토어 가서 호기심에 사봤다가 아주 만족한 제품이다.
예전에는 민감성 피부용으로 나온 Blue Lizard sunblock을 사용했었는데...아무래도 뻑뻑한 감이 없지 않은데다가 가끔은 피부 트러블도 생겼었다.
그래서 이 제품으로 바꿔봤는데...오호! 이거 꽤 좋다.
답답하지 않고..피부 트러블 안생기고...
출근을 하면서 언제나 화장을 가볍게 하는 편이라서, 오일 발라주고 그 위에 이 sunblock을 발라주면 좋다. 백탁 현상도 이 정도면 정말 적고, 뻑뻑함도 없는 편이다. 게다가 약간의 tinted moisturizer 역할도 해주는 제품...
이제나 저제나...이 브랜드 할인 행사 할 때를 기다리는데...좀처럼 기회가 없네..
가격: 약 $19



그리고....피부의 호사...

Estee Lauder Advanced night repair

일명 에스티로더 '갈색병 세럼'..
(사실 오늘 요거 지르다가 이 포스팅 한번 해봐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사실 영양가 없어 뵈는 기초라인에...가열차게 호사를 한번 부려 본 제품.
다른 사람들은 아이크림에, 퍼밍 크림에...팩에....
여러가지를 해주지만...
게으른 나는...그게 잘 안되더라...게다가...(비싸지는 않지만..) 맘 먹고 예전에 질렀던 오리진스 라인들 조차도 바르는 도중에 비립종이 생기고....;;;;
그래서 그냥 굴러다니던 샘플 갈색병 세럼을 써보고...'우와~!'
이건 내 경우에는 트러블이 없었고, 아침에 기분이 좋은 피부결이 느껴진데다...아껴쓰면 꽤 오래 쓸 수 있다는 점이 아주 좋더라. 딱 밤에만 한번 바르면 되구...




오늘 여러 사이트에 떠 있는 에스티로더 샘플 증정 행사에 휘말려..
괜스리...중용량으로 지르고 거기다가 비치백(!! 이건 왜!!!)까지 받으려면 딱 50센트가 모자라 $19 짜리 포밍 클렌져를 장바구니에 담다가...'이게 뭔 정신나간 짓인가..' 싶어서..다른 사이트에서 소용량으로 소심하게 질러주었다. 처음 사이트에선 택스도 팍팍 붙어주더라만...내가 결제한 사이트에서는 택스도 프리...소용량 샀어도 마침 알맞은 샘플을 주더라구. 그래서 나의 알뜰(?) 쇼핑에 흐뭇해하고 있는 중;;;;
저작자 표시
신고

'Reviews > Like it!' 카테고리의 다른 글

[Cosmetics] 갓 세탁한 빨래 향? - Warm cotton by CLEAN  (14) 2010.12.18
[Cosmetics] 내 기초화장품..  (4) 2010.05.28
  1. Favicon of http://catsusa.tistory.com BlogIcon 삐딱냥이 2010.05.31 09:29 신고 수정/삭제 답글

    제가 쓰는 기초라인은요...

    저는 멋도 모르고... 그게 쇠주토너인지도 모르고 사서 생각보다 잘 쓰고 있어요...
    쇠주토너로 닦아내고, 한국서 가져온 저렴버전 스킨을 한번 더 발라줘서 건조해 지지는 않고 있어요.

    로션은 아무거나 이것저것 다 쓰는데...
    쇠주토너랑 샀던 노란로션을 다 써가서 뭘 사긴 사야 하는데... 목하 고민중입니다...

    에센스랑 영양크림은 오리진스 닥터 웨~ ㅡ.ㅡ;;;; 거기꺼 쓰고 있어요. ㅋ
    지난 깜장금욜 세일때 메이시스 백화점에서 gift 세트가 나왔거든요. 영양크림 하나 가격에, 정품 1/2 용량의 에센스가 들어있는 녀석으로요. 이거 쓰고 피부 많이 좋아졌어요. ^^
    그래서 로션도 이거 사고 싶은데.... 싶긴 한데... 늠 비싸서... ㅠㅠ
    그냥 저렴버전 로션을 사서 쓰고, 나중에 세일하면 에센스나 꾸준히 바를까도 생각중이에요...

    갈색병... ㅋㅋㅋㅋ
    저도 이번에 무.지.하게 흔들렸다가...
    샘플을 많이 받아도 결국 버리게 되더라는 교훈이 생각이 나서 나중에 뭔가 할인을 해 주는 딜이 있으면 다시 생각해보려구요...

    근데 뉴트로지나 스킨이랑 호호바 오일은 어디가면 살 수 있어요? 닦아내는 용도로 스킨을 사야 할 때도 되었고, 배에 발라줄 오일도 살 때가 되어서요. ^^ 지금은 1불 50전 주고 산 샘플을 쓰고 있어용. 호홍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0.06.02 02:34 신고 수정/삭제

      저는 소주토너..정말 따가워서 못쓰겠더라구요.
      자극적인 느낌도 넘 강하고...흑~ 넘 아까워요~

      저도 오리진스 세일 때 에센스랑 크림이랑 팩이랑 여러가지 샀었는데..그것도 잘 안맞더라구요. 꼭 며칠은 좋은데 그 기간만 지나면 뭐가 나더군요;;;

      저는 기대도 안했던 갈색병 세럼이 잘 맞더라구요.
      오늘 배송 온다고 했는데...오면 꾸준히 아껴발라야죠...

      뉴트로지나 토너는 그냥 CVS나..Rite Aid 같은데 다 있구요. 호호바 오일은 트레이더죠스에서 샀어요~!

  2. Favicon of http://nangurjin.tistory.com BlogIcon 낭구르진 2010.07.13 08:56 신고 수정/삭제 답글

    호호바 오일을 트레이더죠에도 판단말이죠 오호라..처음알았네요.

    저는 저번에 올레이 알콜토너를 처음에는 너무 싫었는데요 쓰다보니 요게 괜찮더라구요. 그러다가 평좋은 랑콩 분홍색 토너를 쓰는게 너무 미끄덩 거리는거예요 그래서 다시 클리닉 소주 토너로 바꿀려고 생각중입니다.

    갈색병은 저도 참 쓰고 싶은데 40대까지만 기달리자 그때 효과 보자 하고 기달리고 있답니다.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0.07.14 11:01 신고 수정/삭제

      흐흐...그 천연 비누랑 세제 파는 섹션에 가보시면 있을꺼예요. 거기 브랜드가 아니니...홀푸드에도 있을 것 같아요..

      아우..저는 알콜 들어간거 이젠 못쓰겠어요.
      막 당기고...따갑고..그래서요.
      소주토너..정말 소주 한병 만큼 남아 있는데 아까워 죽겠어요.

      요새..갈색병 세럼은...맨날 까먹고 안바른답니다.
      애보느라구요..ㅋㅋㅋ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