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ppy Birthday to meeeee!!!


Daily Life | 2011.04.01 02:53 | Clara

나이 먹는다는게 더 이상 즐거워지지 않는 내 나이....
(다시 찾아온 질풍노도의 시기???? ㅋㅋㅋㅋ)

간단하게 저녁먹고 집에 와서 사온 케잌에 초 하나 켜고..남푠 독창으로 생일 축하 노래 들었습니다.
지난 번 남푠 생일에 선물을 제대로 챙기지 못했기 때문에 미안해서...그냥 쿨하게~ 이번 생일은 '퉁'치기로 했습니다. ㅋㅋㅋ (막상 갖고 싶은거 없냐고 물어봤는데...전혀 안떠오르더라구요...그렇다고 소파? 식탁? 이럴 순 없공..ㅋㅋㅋ)
그저께 화상 통화를 하면서 준영이에게 "내일 엄마 생일인데? 준영아?" 했더니..
듣자마자 바로 "햅버스데이투유~~~~ 햅버스데이투유~~~~(안끝나고 계속;; 하염없이 돌림노래;;;;;;;;)" 하면서 노래를 불러줍니다. 아..정말 이런 행복한 기분은 없을꺼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뉴욕 계시는 분...혹은 뉴욕 여행 오시는 분...
여기 꼭 가보세용~ 어제 생일 저녁식사를 Eataly에서 했는데 넘 괜찮았거든요.
자세한 설명은 요기 를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당~
여기 처음 생긴 곳인 줄 알았는데...2년 전 이탈리아에 생긴 곳이네요..마리오 바탈리(아이언 쉐프 아메리카에도 나오시는 아주 유명한 요리사님!)가 경영(?)에 참여하고 있어서 더 유명하기도 하구요.
흠...분위기는 뭐랄까..이탈리아의 어느 마켓 안에 있는 푸드코트(?) 같은 느낌인데...서비스도 좋고 각 코너 별로 특색이 있어서 좋더라구요. 통로에 가까운 가장자리에서..그것도..통로를 바라보고 앉아서 그런지..제가 먹는 음식 한입 한입을 지나가는 사람들이 모두 바라봐서 아주 민망하기도 했지만..즐거운 경험이었네요 (게다가 whole fish가 담겨있는 접시가 제 앞에 있으니 더 쳐다보더라구요..;;).

저희가 들른 곳은 Il Pasce라는 곳이었는데...정말 아주 신선한 해물을 즐길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최소한의 양념으로 조리를 해서 그런지 재료 본연의 맛을 즐길 수 있어서 좋았고 맥주도 아주 맛나더군요!!!
저 케잌도 마켓 안에 있는 작은 베이커리에서 사온거랍니다~


* 이상스럽게도 뭐 먹으러 가면 프라이드 깔라마리를 자꾸 시키게 되서 이번에는 꾹 참고...에피타이저로 베이크드 클램을 주문했더니..메인에 끼어 나온 프라이드 깔라마리....=_=;;;; -그래도 내가 지금까지 먹어본 프라이드 씨푸드 중에는 가장!!! 최고로 맛있었다!!!! *_* 아..침 고여~

'Daily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 맛나다!!  (10) 2011.04.07
운동!!  (8) 2011.04.01
Happy Birthday to meeeee!!!  (20) 2011.04.01
주말을 지키자!  (14) 2011.03.22
오홋!!! 방문자 수가!!!!  (8) 2011.03.15
일주일 정리..  (18) 2011.03.12
  1. 쮸넹유넹아빠 2011.04.01 03:33 신고 수정/삭제 답글

    생일 다시 한번 축하해..
    담 생일부턴 정말 제대로 챙겨줄께..
    그나저나 24시간 붙어 있으니, 여간 멀 마련하기가 쉽지 않아..
    카드 한장 사러갈 수도 없으니..몰래..ㅋㅋ

    여튼, 올해는 맘만 받아주고..
    내년부턴 맘이랑 선물도 준비할께~~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1.04.01 23:40 신고 수정/삭제

      그래~
      밥 먹으면서 이야기 했던 것 처럼...뭔가 family tradition 같은 걸 만들어주면 좋은 것 같아. 나중에 커서도 기억이 참 많이 남거든~
      우리가 정말 24시간 거의 붙어있어서 이런거 준비하기 쉽지 않은데..또 생각해보면..마음만 있음 할 수 있었던 일 아닌가 싶기도 하구~

      나도 미안하지 머~

  2. Favicon of http://applehome.tistory.com BlogIcon Annika 2011.04.01 06:18 신고 수정/삭제 답글

    꺄아악 생일 축하드려욤~ :)
    준영이 노래까지 들으셨다니! 넘 행복하셨겠어요..^^;;
    eataly 넘 좋죠? 남편 회사 본사 바로 앞이라 열기 전부터 기대 만빵이다가 장보러도 가끔 가고 식당도 애용하곤 했어요. 요즘은 애땜에 못간지 넘 오래됐네요 ㅠㅠ 이름도 너무 센스있게 잘 지은 것 같구요~
    암튼, 생일 축하드려요~ 깔라마리 심히 땡깁니당;;ㅠㅠ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1.04.01 23:41 신고 수정/삭제

      ㅎㅎ 감사합니당~
      준영이 노래가 특히 감동적이었어요~! 흑~ 지금 생각해도 눈물이 나려고..;;;
      저희 랩 일본친구가 매번 다녀와서는 칭찬에 칭찬을 거듭해서 알게된 곳이었는데..가보곤 정말 고맙다고 했답니다. 일단 재료가 넘 신선해요!!!!

  3. Favicon of http://nangurjin.tistory.com BlogIcon 낭구르진 2011.04.01 08:19 신고 수정/삭제 답글

    정말 정말 정말 축하드려요.
    그래도 생일이셔서 외식도 하시고 케잌커팅도 하시고..그러시군요.
    글쎄 생일 선물이란게..전 어차피 내 주머니에서 나간다는 생각에 제대로 된 생일 선물을 받아본적도 해 본적도 없네요. 그러다 보니 생일을 제대로 챙겨 주지도 받지도 못하고 넘어가기는 해요. 너무 재미없죠.

    미국에와서 더 절실하게 느끼는게..
    축하할일은 충분히 축하해 주는 것도..
    삶을 풍요롭게 만든다는 거랍니다.

    다시한번 축하드려요.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1.04.01 23:45 신고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_^

      사실 저도 그런 생각을 했었어요. 어차피 우리 쓰는거 뻔하고..다 똑같은 주머니에서 나오는건데..무슨 선물~ ㅋㅋㅋ
      그래도 일상에 작은 활력을 주는 일이 아닐까..하는 생각에..내년..아니 올해 남푠 생일 부턴 제대로 한번 챙겨보려고 합니다. 애들이 있으면 더 재밌기도 할 것 같아요.

      정말 그게 딱 맞는 말씀이십니다!!
      넘 밍숭밍숭한건 재미 없어용~ ㅋㅋ

  4. aquakid 2011.04.01 10:08 신고 수정/삭제 답글

    생일 축하드려요~
    케익도 음식들도 다 맛있어 보입니다. 히히.. 저도 침 고여요. 스릅~
    사실 다른 어떤 선물 보다 아이가 처음 불러주는 생일축하곡이 제일 엄마를 행복하게 만들어 주긴 하죠. *^^*
    작년 Father's day에 프리스쿨에서 선생님이랑 같이 카드 만들어 아빠 줬는데 남편이 아주 좋아 어쩔 줄 모르더라구요. 막상 예원이는 그게 무슨 날인지도 잘 몰랐을테지만요. ㅋㅋ 올해 Mother's day에는 저도 좀.. 기대를... ^^;;;

    다시 한번 생일 축하드려요~ ^^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1.04.01 23:47 신고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음식들이 넘 괜찮았어요. 오랜만에 건강한 음식을 먹은 느낌이랄까요. 튀김도 어쩜 속이 그리 juicy한지..!!! 지금 생각해도 다시 먹고 싶네용..

      정말 준영이가 노래 부르는데..아휴~ 다 키운 것 같더라구요. 맨날 "안해~""안다쳐요~!"하면서 말썽도 많이 피우는데..노래 불러주는데..그리고 통화 끝내면서 "사랑해요~~~"하는데 이뻐서 그만;;;; 흑~

      아..정말 그런 카드 받으면 눈물 나겠어요!!!

  5. Favicon of http://haruhibi.tistory.com BlogIcon soan 2011.04.01 11:32 신고 수정/삭제 답글

    생일축하드려요!!!! 낭군님 댓글이 너무 스윗하시군요!! :-)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1.04.01 23:48 신고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이번 생일에 식사하면서 서로 재교육을 받았다고 할까요~? ㅋㅋㅋ

  6. Favicon of http://isanghee.com BlogIcon isanghee 2011.04.03 07:13 신고 수정/삭제 답글

    조금 늦었지만 생신축하드립니다.
    제 와이프는 식탁... 이라고 대답했습니다...^^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1.04.04 23:03 신고 수정/삭제

      ㅋㅋㅋ 감사합니다.
      ㅎㅎ 여자들은 원하는게 많이 비슷해요. 그쵸? ㅋㅋ

  7. Favicon of http://thisoldhouse.tistory.com BlogIcon 삐딱냥이 2011.04.05 23:28 신고 수정/삭제 답글

    많~~~이 늦었지만 축하해요~ ^^

  8. Favicon of http://gracekang0201.tistory.com BlogIcon Cookie Monster 2011.04.06 06:59 신고 수정/삭제 답글

    제가 많이 늦었네요 ^^;;;;; 그래도 준영이가 노래를 불러주었으니 기분 참 좋으셨겠어요.
    남편이 갖고 싶은거 있냐고 물어볼때 저도 맨날 없다~라고 대답했는데 지나고 보니 그게 좋은 대답이 아니더군요..^^; 가끔 비싼거 딱 찍어서 이거 사달라고 해서 받아놓으면 두고두고 기분도 나고 좋은거 같애요 (정작 본인은 그렇게 생일날 못하고 있지만..앞으로 하리라 다짐을 합니다 -_-)
    음식도 맛나보여요!! 생선이 특히 ㅋㅋㅋ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1.04.08 23:26 신고 수정/삭제

      ㅎㅎ 늦긴요~
      정말 준영이 노래 듣는데 얼마나 감동 돋는지!!!

      저도 요즘 그런 생각해요. 그리고 선물이라는거...오로지 나만을 위한거..그런거 생각해봤다가 받아보자..는 생각도 들구요(그릇..가구..이런거 말고.. 근데 이게 잘 될지 모르겠어요).
      저 생선..나중에 한번 익히지 않은 싱싱한걸로 사다가 한번 구워먹어보려고 해요. 맛 좋드라구요~ European Sea bass인데..갑자기 원래 이름 기억이;;;;

  9. Favicon of http://lazywife.tistory.com BlogIcon 레이지와이프 2011.04.08 01:49 신고 수정/삭제 답글

    지금 생일 축하드리면 너무 생뚱 맞나요? 마리오아저씨 푸드채널에 한참 많이 나오시던데 요즘은 어떠신지..(캐이블을 끊어서 티비를 볼수 없다능...) 저두 생일이 다가오긴 하는데 남편한테 스타웁 냄비 셋트랑 현금 오천불 달라고 하니까 바로 무시하더라구요^^ 첨부터 너무 세게 불렀나봐요...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1.04.08 23:28 신고 수정/삭제

      ㅎㅎ 감사합니다~!
      저도 푸드채널 '못'본지 오래 되서 늠 궁금해요. 근데..볼때마다 그대로더라구요..그 아저씬..ㅋㅋ
      아..스타웁 냄비...저 그거 사서 홍합찜 해먹고 싶어용~ 아흥~
      근데..정말 완전 세게 부르셨는데요???? @_@

  10. Favicon of http://seattlemom.tistory.com BlogIcon The 노라 2014.09.18 15:22 신고 수정/삭제 답글

    Clara님 3월이 생일이시군요. 지금은 9월이지만 6개월전 생일 축하축하~!
    Mario Batali 유명하죠. 이 분 시애틀 출신이세요.
    그래서 예전에 Iron Chef 고정 멤버로 나오셨을 때 정말 좋아했었어요.
    음식도 consistent하게 잘 하시구요.
    사진 보니까 가서 먹고 싶네요. ^^*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4.09.19 03:04 신고 수정/삭제

      하하;; 감사합니다..
      노라님 덕분에 옛 포스팅 들춰보게 되는게 즐겁네요~!
      저도 다음에 뉴욕 가면 꼭 애들 데리고 가려고 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