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 끓인...차원이 다른 꼬리곰탕!

 

입맛이 좀 떨어지는 듯 싶을 때면...언제나 맑은 고깃 국물을 찾는 유넹양.

요새 밥먹는 것도 조금 시원찮고 해서 갈비탕을 끓여주려고 했는데...마땅한 갈비(여기서는 short rib)를 찾지 못하다가..신선해보이는 꼬리가 눈에 띄어 몇 팩 구입해왔다 (마음 속으로는 그동안 꼭 해보리라 생각했던 쿠사님의 레시피를 시도해 볼 좋은 기회라는 생각이 불끈불끈!!).

 

 채소로 밑국물 내기

8qt 되는 솥에 무 반개, 배춧잎 4장, 파 (파란 잎 부분을 제외한 뿌리까지 있는 것 몇 개), 표고 말린 것 한 줌, 양파 반쪽, 마늘 4-5 톨, 다시마 손바닥 두개 만한 것 한장을 넣은 후 물을 90% 정도 높이까지 채우고 국간장 3-4 스푼 넣어 끓인다.

(강불에서 한시간 정도 끓여주었다.)

 

우리 집에서는 이제 완전히 정착된 recipe로 사용되고 있는 쿠사님의 갈비탕 레시피에도 있다시피, 채소로 만드는 밑국물을 사용하면 국물 맛이 완전히 달라지는 것을 경험할 수 있다 (특히 배추는 필수!). 집에서 그간 끓였던 탕 종류의 국물이 약간 뒷힘이 부족하다는 생각이 든다면 이 방법을 강력히 추천한다. 국간장을 끓기 전에 미리 넣어주는 것도 간장의 단맛을 끌어내는데 도움을 준다고 한다 (이번에는 맥 국간장을 사용했다).

 

꼬리 Roasting 하기

깨끗이 씻어 핏물을 한번 빼고, 물기를 완전히 제거한 꼬리를 로스팅 팬에 놓고, 소금 + 후추를 뿌려준다.

 

425F 로 예열한 오븐에 중간에 한번 뒤집으며 40분을 로스팅 한다.

 

끓고 있는 채소 국물에 로스팅한 꼬리를 투하, 2-3시간 더 끓인다. 

고기를 넣고 중간 중간에 기름과 불순물을 걷어주면서 끓인다.

(고기를 넣고 나서 바로 찍은 사진이라 국물 색이 조금 옅은데..다 끓이고 나면 저 맑은 국물이 뽀얗고 진하게 된다.)

 

1시간 정도 남았을 때, 고기를 건져 두고 채소 국물 낼때 사용했던 모든 재료들을 채로 말끔하게 걷어낸다.

(고로, 나머지 한시간은 채소국물 + 고기만 존재하게 된다.)

 

언제나 꼬리 곰탕...하면 흐물흐물 거리면서 결결이 흩어지는 고기를 상상하곤 했는데...이 방법을 사용했더니..국물 뿐 아니라 고기 자체의 맛이 진짜 고소하고 강해지는 느낌이 든다. 로스팅을 통해 고기의 기름을 한번 뺄 수도 있고, 육질이 탄탄하게 탄력있어져서 그냥 끓인 것과는 차원이 다른 꼬리곰탕이 완성된다. 갈비탕도 처음 해보고 나서 "아! 이거야!" 했었는데(갈비는 로스팅을 따로 하지는 않지만...채소 국물을 미리 내는 것은 동일하다)....꼬리 곰탕을 맛보고 나니 이번에도 나도 모르게 물개 박수가 막 나와..ㅋㅋㅋㅋ

 

어쨌든 이렇게 끓여서, 파 듬뿍 넣고 모두 한그릇씩 두끼 내내 훌훌 흡입해버렸다는...

딱 한번 먹을 양 남았는데 너무 아쉽다...쩝.....

 

이 방법! 완전 추천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Favicon of http://lifeisdolce.tistory.com BlogIcon Life is Dolce 2015.01.21 09:37 신고 수정/삭제 답글

    너무 맛있게 보여요- 보는 것으로만으로도 속이 따뜻해지네요 ~ 저도 담에 꼭 따라해봐야겠어요!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1.21 23:51 신고 수정/삭제

      이 방법 완전 추천이예요.
      나중에 고기가 너무 흐물거리지 않고 탄력이 있어서 고기 맛도 좋구요..
      이제 저도 쭈욱 이 방법을 쓸거 같아요~

  2. Favicon of http://whateveryoulove.tistory.com BlogIcon heyjuly 2015.01.21 15:36 신고 수정/삭제 답글

    사진들 보고 식후 소감까지 읽으니 진짜 한번 해 보고 싶은 레시피네요. 그럼 보통 육수 만들듯 이 야채 육수 만들고 냉동 저장해 두고 먹어도 같은 맛일까요? 정말 한번 해 볼까봐요! 곧이요!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1.21 23:53 신고 수정/삭제

      히히..꼭 한번 해보세요~! 후회 안하실꺼예요~!
      흠..근데 냉동 저장은 저희가 안해봐서...;;;
      항상 저렇게 끓이면 딱 3번 먹으면 끝나요...끓인 다음 날 아침/저녁...그 다음 다음 날 쯤 저녁 한번..요렇게요..냉동해도 비슷할거 같아요.
      그리고 용량 넉넉한 압력솥 있으면 채소 육수를 더 빨리 진하게 낼 수도 있을거 같아요. 저희 압력솥은 별로 안커서 그렇게 못했거든요..

    • Favicon of http://whateveryoulove.tistory.com BlogIcon heyjuly 2015.02.03 21:27 신고 수정/삭제

      저 지난 주말에 꼬리 사 놓고 냉동실에 모셔 두고 있어요. 분명 이거 만드려고 사 놓긴 했는데 아직 엄두가 안 나서... 이 레시피 좀 다시 학습하고 이번 주말에 꺼내볼까 해요. 화이팅!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2.04 01:44 신고 수정/삭제

      오! 꼭 맛있게 되길 바랄께요~
      맛있게 되라~ 맛있게 되라~ 얍!!!

  3. Favicon of http://www.purplepops.com BlogIcon 퍼플팝스 2015.01.22 00:12 신고 수정/삭제 답글

    옛 아이디가 에러가 나서 바꿨어요^^;;
    바뀐 스킨 넘 좋은데요? 시원시원하고.. 완전 부지런하심.
    야채육수로 만드는건 첨 보는데 이번에 한번 날잡아서 해보고싶은 레시피네요. 그렇게 강추하시니.
    저희애들 웬만한 국은 다 좋아하는데 참 안만들어줘서 미안해하던 차에...
    꼬리를 로스팅까지 하시다니..띠용. 근데 진짜깊은맛 날거 같아요. 아이디어 감사해요~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1.22 01:49 신고 수정/삭제

      오! 드디어 제대로 뜨네요? (다행다행)
      부지런하긴요..남이 만든 스킨 쬐끔 수정해서 쓰는건데요 뭐...ㅋㅋ

      저도 처음에 갈비탕을 비슷한 방법으로 해보고 그 맛에 반했었거든요..이 방법도 분명 맛이 괜찮을거라 생각했는데..괜찮은거 같아요.
      일단 색깔이 틀려서 뭔가 기대가 되는 비쥬얼이 되거든요..ㅋㅋ

  4. Favicon of http://countrylane.tistory.com BlogIcon Countrylane 2015.01.22 04:11 신고 수정/삭제 답글

    저는 꼬리곰탕을 얼마나 좋아하는지 몰라요! 그런데 어린 따님도 이맛을 아네요? ㅎㅎㅎ
    지금 너무 추운데 첫번째 사진처럼 밥말아서 두그릇 먹으면 소원이 없겠네요 :)
    신 김치도 먹으면서..으아아 ㅠ

    꼬리를 먼저 로스트를 해야되는지 몰랐어요. 아니 한번도 안해본 요리라서요 ㅋㅋ

    와우!!!! ^^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1.22 04:47 신고 수정/삭제

      오 Coutrylane님 꼬리곰탕 좋아하세요?
      저희 둘째는 항상 맑은 국물이 있는 국...예를들면 쇠고기 무국, 곰탕, 갈비탕 요런것만 좋아해요..(설렁탕은 뽀얗지만 그것도 좋아하긴 하네요..ㅋㅋ). 된장국 이런 종류는 절대 안먹으려고 한답니다...히유~~~

      김치가 적당히 익어서 같이 먹으니 좋았어요.
      로스팅 하는건 원래 전통적으로 하는 방법은 아닌거 같구요..
      제가 존경(?)하는 쿠킹하는 사회주의자님의 레시피를 참고로 한거예요. 근데 로스팅 해서 끓이니 더 구수하고 진한 국물이 되는거 같아요. 나중에 한번 시도해보세용~

  5. Favicon of http://seattlemom.tistory.com BlogIcon The 노라 2015.01.22 12:42 신고 수정/삭제 답글

    꼬리곰탕은 손이 많이 가는데, 와~ 잘 끓이셨어요.
    저는 꼬리곰탕에 배춧잎 넣은 건 처음 봤는데 생각해보니까 진짜 국물이 시원하고 배춧잎에서 나오는 단맛도 감칠맛을 낼 것 같아요.
    해먹고 싶은 강한 "의지"가 솟아 오릅니다. ^^*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1.23 03:07 신고 수정/삭제

      저 채소 국물이 참 큰 역할을 하더라구요..
      집에서 끓이면 이상하게도 감칠맛이 좀 덜한다 했었는데..
      배춧잎이 빠지면 안될 것 같을 정도로 맛이 거기서 많이 나네요.
      꼭 한번 해보세요~ ^_^

  6. Favicon of http://sweetpeamom.tistory.com BlogIcon Sweetpeamom 2015.01.23 01:12 신고 수정/삭제 답글

    오옷.. 이거 정말 뜨끈하고 맛나겠어요. 추운 겨울에 먹으면 그냥 술술 넘어갈듯.. ㅠㅠ 어흑~
    기름기도 싹 제거되고 구수하니 맛있을 것 같아요. 아.. 먹고 싶다.. ㅠㅠ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1.23 03:09 신고 수정/삭제

      정말 으아....진짜 맛있게 잘 먹었어요.
      어제 저녁으로 싹싹 다 먹었네요...흑...슬퍼라..
      로스팅을 하면서 기름이 완전히 빠지는건 아닌데.."어휴...이걸 그냥 넣었음 얼마나 기름을 걷어내야 했었던거야?" 이런 생각이 들 정도로는 나오긴 해요..ㅋㅋ

  7. Favicon of http://nylonchef.tistory.com BlogIcon nylonchef 2015.01.23 04:35 신고 수정/삭제 답글

    우와~ 정성이 가득한 꼬리곰탕이네요! 저렇게 꼬리를 구워서 하니 고기도 쫄깃하니 감칠맛 나겠어요. 이번주말에 꼬리 집어와야겠네요~~ 클라라님 이렇게 요리 잘하시니 쮸넹군과 유넹양이 한식러버일만도 하네요.^^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1.23 04:42 신고 수정/삭제

      확실히 구워서 하니까 질감이 틀려져서 좋았어요. 고기가 풀어지지 않고 마지막까지 깨끗하게 잘 붙어있어요. 기름도 덤으로 빠지고요..ㅋ
      아우....과분한 칭찬 감사합니당~ ^_^

  8. Favicon of http://happyrea.tistory.com BlogIcon Happyrea 2015.01.24 15:20 신고 수정/삭제 답글

    사진을 보는 순간 입맛을 다셨다는...ㅎㅎㅎ
    정말 맛있어 보여요.
    감기 걸려 국물이 먹고 싶은데...불을 지르시네요..^^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1.28 10:31 신고 수정/삭제

      감기는 좀 어떠세요?
      저런 뜨끈한 국물 드시고 훌훌 털고 나으셔야 하는데 말이죠..
      저희도 요 며칠 별 것 없이 밥 먹고 살아서..저도 저 사진 보고 입맛 다셨어요..ㅋㅋ

  9. Favicon of http://pt27288.tistory.com BlogIcon 아몬드봉봉pt 2015.01.27 16:01 신고 수정/삭제 답글

    역시 음식은 정성이에요
    혹시 쿠사님이 쿠킹하는 사회주의자 님 인가용?
    이분 레서피 중에 토마토 소스도 이렇게 오븐에서 구워서 만드시든데요
    오븐에 구워서 만들면 왠지 깊은 맛이 날 것 같아요
    시어링 .. 맞나요? 그런거 고기에 하믄 맛나 지쥬 ...
    따끈한 곰탕 한그릇 먹고 핫팩 끌어 안고
    그러면 겨울엔 행복 땡 ~!! 이에요 ~~^^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1.28 10:32 신고 수정/삭제

      네! 맞아요~!
      그분 레시피는 어려운 것도 많아서 탕요리만 따라해 보네요..
      그 토마토 소스도 따라해 보고 싶은 것 중 하나예요.
      깊은 맛을 끌어내는데 일가견이 있으신거 같더라구요..

  10. Favicon of http://capella.tistory.com BlogIcon Capella★ 2015.01.28 11:11 신고 수정/삭제 답글

    와! 정말 맛있겠어요! 저도 해보고 싶은데.. 저 소꼬리가 영어로 뭐예요?? 뭐 사야되나요? ㅠ.ㅠ
    식자재이름 너무 어려워요. 요즘 학교에서도 사전 잘 안꺼내는데 마트가서 사전 많이 꺼내요 ㅎㅎ
    겨울이 되니까 국물있는 음식들이 자꾸 먹고싶어요~

    • Favicon of http://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15.01.29 05:21 신고 수정/삭제

      그냥 말 그대로..Ox tail 찾으시면 되요..
      저도 다른 부위는 아직도 공부가 필요해요..
      양지머리, 사태 이런 것도 모르다가 필요할때 찾아보고 가서 샀었거든요...ㅋㅋㅋㅋㅋ

티스토리 툴바